부천 fc 1995

모바일 전체메뉴

Bucheon Football Club

BFC뉴스

BFC뉴스
  • 뉴스
  • BFC뉴스

부천FC1995, ‘U리그 최우수선수’ 정택훈 등 대학 신인 5명 영입

  • 작성자부천FC
  • 등록일2017-12-21
  • 조회415

 

부천FC1995가 대학생 신인 선수 5명을 영입했다. 

부천FC1995는 고려대학교 주장 정택훈(DF)을 비롯해 김동현(광운대․FW)과 김지호(수원대․MF), 송홍민(남부대․MF), 이혁주(선문대․FW)등 신인 선수 5명을 영입했다.

 


[정택훈(DF), 평택 신한고 - 고려대, 190cm/80kg, 1995년생]

먼저 부천FC1995는 ‘2017 U리그 왕중왕전’에서 고려대학교를 U리그 최초 2연패로 이끌며 최우수선수상을 수상한 정택훈을 영입했다. 정택훈은 190cm의 큰 키를 바탕으로 공중볼 경합은 물론 안정적인 수비 빌드업 능력을 갖춘 선수다. 또한 정택훈은 수비뿐만 아니라 공격에서도 위협적이다. 지난 2017 타이베이 하계 유니버시아드 대회에 참가해 조별리그 2차전 우크라이나와의 경기에서 두 골을 넣는 등 공격력에서도 능력을 보여줬다. 

 


[김동현(FW), 광운공고 - 광운대, 185cm/73kg, 1995년생]

또 광운대학교를 졸업한 김동현은 뛰어난 득점력을 바탕으로 팀 내 주축 공격수로 활약했다. 특히 헤딩 경합과 뒷공간을 활용하는 움직임이 좋고, 수비에도 적극적으로 가담하는 스타일이다. 올해 ‘2017 아시아 대학축구대회’에 참가해 조별리그와 결승전에서 1골 1도움을 올리며 뛰어난 활약을 펼쳤다.

 


[송홍민(MF), 강화고 - 남부대, 183cm/80kg, 1996년생]

장신 미드필더 송홍민은 큰 키를 활용한 안정적인 플레이와 수비력이 돋보이는 미드필더로 적극성이 좋은 선수다. 화려하진 않지만 넓은 시야에서 볼을 배급하는 능력이 좋다. 송홍민 역시 ‘2017 아시아 대학축구대회’에 대표로 선발돼 활약했다. 

 

[이혁주(FW), 동북고 - 선문대, 182cm/70kg, 1996년생]

또한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스피드로 ‘총알탄 사나이’라는 별명을 얻은 이혁주는 빠른 스피드가 가장 큰 장점이다. 축구 명문 미금초등학교와 삼일중, 동북고를 거쳐 선문대학교에 진학해 어린 나이에도 탁월한 스피드와 돌파력, 골 결정력 등을 바탕으로 팀 내에서 비중 있는 활약을 펼쳤다.

 


[김지호(MF), 보인고 - 수원대, 174cm/69kg, 1997년생]

 

마지막으로 수원대학교 김지호는 중학교 1학년이라는 비교적 늦은 시기에 축구를 시작했음에도 불구하고 타고난 축구센스와 끈질긴 노력으로 프로 데뷔에 성공했다. 엄청난 활동량과 넓은 활동 폭을 바탕으로 저돌적인 플레이가 장점인 김지호는 함께 입단한 신인 선수들 사이에서 ‘가장 상대하기 까다로운 선수’라는 평가를 받기도 했다. 

부천FC1995 정갑석 감독은 “부천의 미래를 이끌 신인 선수들의 합류로 팀이 더욱 활기를 얻게 됐다”며 “이번 시즌 어린 선수들의 활약이 좋았던 만큼 2018시즌 신인 선수들이 어떤 성장을 보여줄지 기대가 크다. 각자의 자리에서 최선을 다해 팀과 본인 모두 성장할 수 있게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신인 선수 프로필]

○ 정택훈 DF (평택 신한고 - 고려대, 190cm/80kg, 1995년생)
○ 김동현 FW (광운공고 - 광운대, 185cm/73kg, 1995년생)
○ 송홍민 MF (강화고 - 남부대, 183cm/80kg, 1996년생)
○ 이혁주 FW (동북고 - 선문대, 182cm/70kg, 1996년생)
○ 김지호 MF (보인고 - 수원대, 174cm/69kg, 1997년생)

첨부파일

목록

 

부천FC 전체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