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 fc 1995

모바일 전체메뉴

Bucheon Football Club

BFC뉴스

BFC뉴스
  • 뉴스
  • BFC뉴스

부천FC1995, 충남아산전 승리 후 팬과 함께한 특별한 식사자리 가져

  • 작성자부천FC
  • 등록일2022-09-06
  • 조회475

부천FC1995, 충남아산전 승리 후

팬과 함께한 특별한 식사자리 가져

 

요르만골닭 준비해조현택골불 올려닐손주니어골바로GO합시다!

 

관련사진(1)_식사_후_팬과_선수단_기념사진.jpg

 

부천FC1995는 지난 3일 충남아산을 상대로 3:0 대승을 거두고 원정경기를 응원 온 팬들과 함께 식사 자리를 함께했다. 1998년부터 25년째부천을 응원 중인 헤르메스 원년 멤버 현용환(61씨의 제안으로 진행한 이벤트는 경기 일주일 전 시작됐다.

 

올 여름철 선수들이 고생했는데삼계탕 한 그릇씩 대접하고 싶다그리고 응원하러 오신 팬들에게도 대접하고 싶다.” 부천의 오래된 팬의 제안에 구단은 반가울 따름이었다현용환 씨는 두 아들 그리고 손자와 함께 무려 3대째 부천을 응원하는 부천 팬 집안이다현재는 충남아산에 터를 잡고 삼계탕집(이우철 한방 누룽지 삼계탕 아산 둔포면점을 운영 중인데아산에서 경기하면서저녁 시간에 일정이 딱 맞는 이런 기회는 흔치 않다는 설명이었다.

 

이 제안은 원정버스 탑승자와 선수단에도 알려졌고모두가 기다리는 이벤트가 진행되었다이벤트는 승리 시 진행하기로 하였다이 덕분인지 선수단은 더 열심히 뛰었고 팬들의 응원 열기 또한 뜨거웠다이날 부천은 충남아산을 상대로 요르만조현택닐손주니어의 득점으로 3:0 대승을 거뒀다.

 

저녁식사 자리 분위기는 그야말로 축제 그 자체였다먼저 도착한 팬들은 식사 자리를 마련해준 현용환 대표에게 감사한 마음을 표하였다그리고 5분여 뒤 도착한 선수단을 박수로 맞이했고고생했다고 응원과 격려를 전하기도 했다이곳은 아산이 아니라 부천이라는 착각이 들 정도의 풍경이 연출되었다.

 

관련사진(2)_선수단을_박수로_맞이하는_팬들.jpg

 

이벤트를 준비한 현용환씨는 경기 내내 삼계탕 준비를 지시했는데요르만의 첫 골과 함께 닭을 준비했고조현택의 두 번째 골에는 불을 올리고 그릇을 준비하라고 지시했고닐손주니어의 쐐기골에는 조리를 시작하라고 했다라며 농담을 전하기도 했다더불어 이런 행사로 추억거리가 생긴 것 같고 부천 팬임을 모두가 자랑스러워했으면 좋겠다며 소감을 밝혔다.

 

한편식사 자리에 함께한 김호남은 청결서비스까지 완벽한 식당이라는 자영업자다운 평과 함께 자신이 가치를 두는 무언가에 베푸는 팬의 모습에 감동하였다는 소감을 전했다.

첨부파일

    목록
    이전글목록다음글

     

    부천FC 전체메뉴